U+1F50D
  • 제목
    완전 자율주행 플랫폼 NVIDIA DRIVE를 채택한 기업은?
  • 조회수
    28
    등록일
    2022.01.11

CES는 오랫동안 앞으로의 기술 파이프라인을 엿볼 수 있는 자리입니다. 올해 NVIDIA는 현재 진행중인 급진적인 혁신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CES 2022 특별 가상 연설에서 NVIDIA의 자동차 부문 부사장 겸 총괄인 알리 카니(Ali Kani)는 DRIVE Hyperion의 기능과 업계가 이 플랫폼을 활용해 개발할 수 있는 다양한 방법을 자세히 설명했습니다. 이러한 중요한 발전은 업계가 더 안전하고 효율적인 운송 수단을 제공하기 시작함에 따라 높아지고 있는 자율주행 기술의 성숙도를 보여줍니다.

YouTube - NVIDIA CES 2022 Special Address 영상 (링크)

자율주행 자동차(AV) 기술을 개발하려면, 완전히 새로운 플랫폼 아키텍처와 소프트웨어 개발 프로세스가 필요합니다.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는 모두 자동화된 차량의 엄격한 안전과 보안 요구 사항은 물론, 일상적인 주행의 혹독한 조건을 맞출 수 있도록 포괄적으로 테스트, 검증되어야 하죠.

이것이 바로 NVIDIA가 완전 자율주행 자동차의 안전 요구 사항을 충족하는 고성능 컴퓨터와 센서 아키텍처를 포함하는 DRIVE Hyperion 플랫폼을 구축하고 공개한 이유입니다. DRIVE Hyperion은 자동차 제조업체를 위한 다양한 새로운 소프트웨어와 서비스 기반 비즈니스 모델을 지속적으로 개선하고 생성하는 소프트웨어 정의 차량용 이중화 NVIDIA DRIVE Orin 시스템온칩(SoC)으로 설계됐습니다.

최신 세대 플랫폼에는 12개의 최첨단 서라운드 카메라, 12개의 초음파 센서, 9개의 레이더, 3개의 내부 감지 카메라, 1개의 전면 라이다가 포함됩니다. 기능적으로 안전하도록 설계되어 하나의 컴퓨터나 센서가 고장이 나더라도 백업을 통해 자율주행 자동차가 승객을 안전한 장소로 데려갈 수 있죠.

수백 개의 자동차 제조업체, 트럭 제조업체, 티어(Tier) 1 공급업체, 로보택시 회사 등이 채택한 DRIVE Hyperion 아키텍처는 자율주행의 새 시대를 열었습니다.

대규모 혁신

이 포괄적인 플랫폼 아키텍처를 글로벌 자동차 생태계에 도입하려면, 주요 티어 1 공급업체와의 협력이 필요합니다.

디세이(Desay), 플렉스(Flex), 콴타(Quanta), 발레오(Valeo), ZF는 이제 DRIVE Hyperion 8 플랫폼 확장 파트너가 되어 최고 수준의 기능 안전과 보안을 갖춘 생산 가능한 설계를 구현하고 있습니다.

발레오의 CTO이자 전략 담당 부사장인 제프리 부쿼트(Geoffrey Buoquot)는 “발레오는 DRIVE Hyperion 플랫폼에서 NVIDIA와 협력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합니다. AI 분류기가 처리할 수 있는 디지털 원시 데이터를 제공하는 최신 세대 초음파 센서와 새로운 8백만 화소 카메라를 포함한 12개의 카메라 외에도, 이제 우리는 자율주행 애플리케이션을 지원하는 NVIDIA DRIVE Orin 기반 플랫폼으로 자동차 환경 조건과 생산 요구 사항에 맞추어 일관된 성능을 제공할 수 있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플렉스의 자동차 부문 사장인 마이크 토니(Mike Thoeny)는 “플렉스는 NVIDIA와 협력하여 DRIVE Orin 플랫폼을 활용해 여러 고객이 사용할 솔루션을 설계하는 자율주행 ADAS 시스템의 배포를 가속화할 수 있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합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이렇게 깊고 폭넓은 공급업체 생태계는 DRIVE Hyperion이 어떻게 업계에서 가장 개방적이고 채택된 플랫폼 아키텍처가 되었는지를 보여줍니다. 이러한 확장 파트너들은 DRIVE Hyperion플랫폼이 올해부터 생산을 시작할 수 있도록 도울 것입니다.

새로운 시대를 위한 새로운 에너지

운송 산업의 급격한 변화는 컴퓨팅 파워에서 파워트레인으로 확장되고 있습니다.

전기자동차는 환경에 더 좋을 뿐만 아니라, 근본적으로 소비자의 운전 경험을 향상시킵니다. 더 조용하고 지속 가능한 프로필을 통해, 전기자동차는 앞으로 수십 년 동안 판매되는 자동차의 대부분을 차지하기 시작할 것입니다.

이러한 진화는 수십 개의 새로운 에너지 자동차 스타트업의 등장으로 이어졌는데요. 스타트업들은 프로그래밍 가능한 소프트웨어 정의 컴퓨팅을 기반으로 하는 새로운 차량 아키텍처에서 시작해 자동차를 재창조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NEV는 무선(OTA) 업데이트를 통해 시간이 지남에 따라 지속적으로 개선됩니다.

많은 주요 NEV 제조업체가 깨끗하고 지능적인 자동차 모델을 개발하기 위한 플랫폼으로 DRIVE Hyperion을 채택하고 있습니다. 폴스타(Polestar)의 탄탄한 기술력부터 IM 모터스(IM Motors), 리오토(Li Auto), 니오(NIO), R 오토(R Auto), 엑스펭(Xpeng)의 획기적인 성공에 이르기까지, 이 기업들은 개인 운송 경험을 재창조하고 있습니다.

이 기업들은 새로운 소프트웨어 중심 비즈니스 모델의 혜택을 받고 있습니다. 중앙 집중식 컴퓨팅 아키텍처를 통해 자동차 제조업체는 차량 수명 내내 새로운 서비스와 고급 기능을 제공할 수 있습니다.

진정한 지능형 물류

AI는 개인 운송을 혁신할 뿐만 아니라 트럭과 물류 산업이 직면하고 있는 많은 어려움을 해결하고 있습니다.

지난 10년 동안 소비자들은 온라인 쇼핑으로 대거 이동했으며, 이는 팬데믹으로 더욱 가속화되면서 트럭 운송과 라스트 마일 배송에 대한 수요가 증가했죠. 전문가들은 올해 전 세계적으로 1,700억 개의 패키지가 선적되고, 2027년에는 2,800억 개까지 증가할 것으로 예측하고 있기 때문에 이러한 추세는 계속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동시에 트럭 산업은 상당한 운전자 부족을 겪고 있으며, 미국은 2028년까지 160,000명 이상의 운전자가 필요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투심플(TuSimple)은 확장 가능한 자율 화물 네트워크를 통해 이러한 문제를 정면으로 돌파하고 있습니다. 이 네트워크는 자율 트럭을 사용해 물품을 미 전역으로 안전하고 효율적으로 운송합니다. 그리고 투심플은 이러한 지능형 트럭이 NVIDIA DRIVE Orin에 의해 구동될 것이라고 발표했습니다.

고급 SoC는 미션 크리티컬 인식, 계획, 작동 기능을 포함해 초당 수백조 개의 작업을 처리하는 자율주행 트럭의 중앙 컴퓨팅 장치 역할을 하는 투심플의 자율 도메인 컨트롤러(ADC)의 핵심적 역할을 할 것입니다.

투심플은 생산 트럭에 통합될 수 있는 고성능, 자동차 등급, 확장 가능한 ADC의 개발을 가속화할 수 있습니다.

모두의 디지털 비서

또한 카니는 항상 켜져 있는 지능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NVIDIA DRIVE Concierge 플랫폼을 시연했습니다.

DRIVE Concierge는 NVIDIA Omniverse Avatar, DRIVE IX, DRIVE AV 4D 인식, Riva GPU 가속 음성 AI SDK, 여러 딥 뉴럴 네트워크를 결합해 모든 종류의 주행에서 고객을 만족시킵니다.

Omniverse Avatar는 음성 AI, 컴퓨터 비전, 자연어 이해, 추천 엔진, 시뮬레이션을 연결합니다. 플랫폼에서 생성된 아바타는 다양한 주제에 대해 보고, 말하고, 대화하고, 자연스럽게 말하는 의도를 이해할 수 있는 레이 트레이싱된 3D 그래픽을 사용하는 대화형 캐릭터입니다.

이번 CES 특별 연설 시연에서는 DRIVE Concierge가 장착된 차량의 주요 기능을 보여줬는데요. DRIVE Concierge가 라스베가스로 여행하는 운전자의 여행 준비와 일정 계획을 도왔고, 무엇보다도 운전자는 DRIVE Chauffeur가 안전하게 주행 보조를 하는 동안 휴식을 취할 수 있었습니다.

You-Tube : NVIDIA DRIVE Concierge Powered by Omniverse Avatar at CES 2022 영상 보러가기

이러한 지능형 주행 기술의 중요한 발전과 NVIDIA DRIVE를 기반으로 하는 공급업체, 자동차 제조업체, 트럭 운송 회사의 혁신은 자율주행 시대의 도래를 예고하고 있습니다.

카테고리: Driving

태그:  | 

출처 : 엔비디아코리아 공식블로그

목록